2022.07.05 (화)

대학알리

대학사회

"등록금 인상? 청년 위한다던 윤석열 정부는 어디로"

대학생들, 등록금 인상 규제 완화 반대 기자회견 열어

“학생과 가정에 책임 떠넘기는 등록금 인상 반대한다” “대학과 교육부의 자성으로 대학 재정 구조 개편하라” “윤석열 정부는 실질적 반값등록금 시행하라” “윤석열 정부는 등록금 인상 아닌 등록금 인하로 답하라” 전국대학학생회네트워크(이하 전대넷)는 29일 오후 1시, 용산 대통령 집무실 앞에서 ‘등록금 동결 규제 완화, 등록금 인상을 반대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전대넷은 지난 23일 있었던 등록금 인상에 대한 정부 입장에 “대학 재정의 어려움을 정부와 대학의 대책을 내놓지 않으면서 대학생, 청년, 가정에만 재정의 책임을 떠넘기는 정부와 대학을 규탄한다”며, 반대하는 뜻을 밝혔다. “등록금 인상 규제 완화는 학생과 가정에 책임을 전가하는 무책임한 정책” 2021년 전대넷 설문에 따르면 ‘실질적 반값등록금이 필요하다고 생각하십니까’라는 질문에 91.9%의 학생들이 찬성했다. 이를 바탕으로 전대넷은 기자회견을 통해 “2022년도에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는 물가 상승으로 인해 대학생들의 경제적 부담이 커졌다”라며, “지금까지 전국의 대학들이 등록금심의위원회에서 계절학기 등록금, 외국인 유학생 등록금을 인상하고 성적 장학금을 줄여왔기 때문"에 학생들이 체감하는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