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7 (목)

  • 흐림동두천 18.6℃
  • 흐림강릉 22.6℃
  • 흐림서울 20.9℃
  • 흐림대전 22.2℃
  • 대구 20.7℃
  • 흐림울산 20.5℃
  • 광주 17.9℃
  • 부산 20.1℃
  • 흐림고창 19.9℃
  • 제주 19.7℃
  • 구름많음강화 19.5℃
  • 흐림보은 20.5℃
  • 흐림금산 19.0℃
  • 흐림강진군 19.2℃
  • 흐림경주시 19.5℃
  • 흐림거제 19.1℃
기상청 제공

[추가 보도] "아시아언어문화대학 학생회비 문제 또… 이란어과 노가리 59개가 59만 원?" - 17년도 이란어과 학생회장 입장 추가

URL복사

 

오늘 게시된 아시아언어문화대학 기사 내용 중 이란어과 영수증 관련으로 17년도 이란어과 학생회장이 추가적인 의견을 요청했습니다. 기존 기사에 충분한 내용이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여 추가 보도합니다.

 

17년도 이란어과 학생회장은 기사 내용 중 2017년도 하반기 개강 총회를 졸속 처리했다는 부분에 대해 '과비 사용 내역에 대해 알려 드리겠다고 안내했으나 실제로는 열 명도 되지 않는 학우들이 참석하였고, 이후에도 사용 내역을 단톡에 올리거나 따로 문의하면 답변해 주었다'고 해명하였습니다.

 

그는 제목으로 사용된 노가리 59개를 59만 원으로 결제하였다는 부분은 '홈커밍데이 총 비용은 89만 9천 원이 나왔으며, 과 지원비 30만 원으로 사용한 내역 외의 나머지 59만 9천 원의 영수증을 따로 발급받기 위해 노가리 59개라고 결제한 것'이라고 설명하였습니다.

 

또한, 작년 이란어과 집행부원 8명이 버스를 대절한 사항에 대해서는 '처음 MT 참여 의사를 밝혔던 것은 17명이었으나 실제 참여 인원이 8명으로 줄어서 발생한 일이다'라고 답변하였습니다.

 

 

박원희 기자 (bagooooni@gmail.com)
허예진 기자 (adastravvb@gmail.com)